피가 강을 이루리라

less than 1 minute read

역사를 공부하노라면 끔찍한 이야기가 수없이 나온다. ‘피가 강을 이루었다’ 역시 그 중 하나다. 나는 여태 이 묘사가 사실인지 의심했다. 어떻게 피가 강을 이룰 수 있겠는가. 그저 그만큼이나 많은 사람이 죽었다는 과장이 아닐까? 하지만 아래 사진을 보고 생각이 바뀌었다.

blood river

출처는 뉴욕타임즈의 2019년 11월 13일자 기사

아프리카 돼지 열병을 막겠다는 이유로 도살당한 돼지의 피가 강을 이루었다. 한국 정부는 이 피가 임진강으로 흘러들어가는 사태를 막기 위해 필사적이었고, 끝내 성공했다는 기사다.

고작(?) 돼지 47000마리가 죽어 이 사태가 일어날진대, 인간 수만 명이 죽으면 어찌 되겠는가. 역사서에 과장은 없었다. 끔찍한 일이다.

20191208

Categories:

Updated:

Leave a Comment